서울시, 따릉이 신규도입 잠정 중단.."내년 예산 제로" > 우동점 커뮤니티

우동점 쿠폰받기
우리동네점집 우동점

고객센터 안내

월요일 - 금요일 AM 09:00 ~ PM 18:30
일요일, 공휴일,국경일은 휴무입니다.

02-2224-5678

자유게시판

서울시, 따릉이 신규도입 잠정 중단.."내년 예산 제로"

페이지 정보

작성자 재회 댓글 1건 조회 156회 작성일 22-05-02 21:06

본문

19일 더불어민주당 박완주 의원이 서울시로부터 받은 자료에 따르면 시는 따릉이 신규 구매를 위한 내년도 예산을 편성하지 않기로 했다.

신규 따릉이 구매 중단은 사업이 시작된 2015년 이후 처음이다. 서울시는 올해 운영실적을 분석한 뒤 확대 여부를 검토한다는 방침을 정한 것으로 전해졌다.

서울시는 대신 노후 따릉이와 단말기를 교체하고 자전거를 정비할 목적 등의 예산으로 299억5백만원을 편성했다.

서울시는 2018년 5천대, 2019년 4천500대, 2020년 4천500대 등 따릉이 사업이 공식 도입된 이후 매년 신규 자전거를 꾸준히 구매해왔다.

지난달 말 기준 3만7천500대가 운영 중이며 이달 이후로도 3천 대를 추가로 사들여 올해 말까지 4만500대를 운영할 예정이다.

박원순 전 서울시장 재직 중 도입된 따릉이는 시민들로부터 호평을 받아 올해 5월 이용자 300만명을 돌파했다.

그러나 2017년 42억원, 2018년 67억원, 2019년 89억원, 작년 100억원 등 적자 규모가 갈수록 커지고 있다.

박 의원에 따르면 서울시는 전기따릉이 사업계획도 취소하고 서울시청 6층과 정문 앞, 서소문청사 1층에 전시돼 있던 따릉이를 취임 직후 모두 폐기했다.

박 의원은 "적자를 이유로 3개월 만에 제대로 된 검토도 없이 따릉이 확대를 중단하는 것은 정치적 의도가 있다고 의심할 수밖에 없다"며 "전 시장의 대표적인 업적이라 해도 시민 일상생활과 관련해 피해가 생기는 일은 없어야 한다"고 했다.

이어 "따릉이는 코로나19 상황에서도 활성화된 공유사업으로 환경오염을 막는 사업"이라면서 "사업 확대를 위한 예산 재검토가 필요하다"고 주장했다.

http://news.v.daum.net/v/20211019102355696

댓글목록

택셜장님의 댓글

택셜장 작성일

택셜장

Total 119건 1 페이지
게시물 검색